UPDATE : 2019.7.20 토 10:15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경기도 지난해 부채 3조5766억원
더피플뉴스 | 승인 2019.06.12 01:25
경기도청사

지난해 경기도 부채는 3조5000억원 수준으로 최근 10년간 가장 낮았던 것으로 집계됐다.

11일 경기도에 따르면 ‘2018회계연도 경기도 세입세출 결산’ 결과, 지난해 경기도 부채(채무(지방채, 채무부담행위, 보증채무 부담행위) + 미지급금, 퇴직급여충당 등)는 3조5766억원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년(3조7965억원) 보다 부채규모가 2199억원 감소한 것으로, 최근 10년간(2009~2018년) 가장 낮은 수준이다.

실제로 경기도 부채는 2009년 3조9028억원에서 2010년 3조7109억원, 2011년 4조3025억원, 2012년 4조3162억원, 2013년 4조5532억원, 2014년 4조6580억원, 2015년 4조9913억원으로 최고 수준을 보이다 2016년 4조4492억원, 2017년 3조7965억원으로 낮아진데 이어 지난해 3조5766억원까지 떨어졌다.

이같이 도 부채규모가 최저 수준으로 떨어진 것은 지난 2016년부터 전체 부채의 4분이 3을 차지하는 지역개발채권(자동차 등록 등 의무 매입)에 대한 면제·감면제도가 시행되면서 채권발행액이 지속적으로 줄었기 때문이다.

지난해 도 부채는 지역개발채권 2조6283억원(전체 부채의 73.5%), 시군 조정교부금 2632억원, 지방교육세 2092억원, (단기)세입세출외현금 1109억원, 보조금반환금·선수금 등 688억원 등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미지급금, 미지급비용, 퇴직급여충당금, 세입세출 현금 등을 제외한 순수한 채무는 2조6282억8100만원으로 나타났다.

도 관계자는 “지난해 경기도 채무가 가장 낮은 수준을 보인 것은 지역개발채권 감면·면제 시행으로 채권발행액이 크게 줄어든 원인이 크다”고 밝혔다.

 

 

더피플뉴스  webmaster@www.thepeoplenews.net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더피플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매산로 116번길 18번지(2층)   |  대표전화 : 031-225-1004  |  팩스 : 031-268-2009
등록번호 : 경기아 00193   |  등록연월일 : 2009년 1월 29일  |  발행ㆍ편집인 : 이창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민
Copyright © 2019 더피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