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23 수 14:20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자영업자 경기체감지수 역대 최대하락"
더피플뉴스 | 승인 2019.01.02 00:15

지난해 자영업자의 경기판단·전망과 관련한 체감 경기지수가 역대 가장 큰 폭으로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1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자영업자의 현재경기판단 CSI(소비자동향지수)는 59로, 연초인 1월(84)보다 25포인트 빠졌다.

작년 1∼12월 사이 하락 폭은 한은이 관련 통계를 작성한 2008년 이후 연간 기준으로 가장 컸다.

현재경기판단 CSI는 6개월 전과 비교해 현재 경기 상황이 어둡다고 보는 소비자가 많을수록 지수가 하락한다.

지수가 기준치 100을 밑돌면 부정적인 답변이 긍정적인 응답보다 많다는 의미다.

2017년만 해도 상황은 달랐다. 그해 12월 말 자영업자의 현재경기판단 CSI(88)는 1월 대비 42포인트 상승했다.

그러나 작년에는 투자 부진, 소비 둔화 등으로 경기 하강 우려가 확산하며 반대 결과가 빚어진 것으로 보인다.

향후경기전망 CSI도 역대 가장 큰 폭으로 하락했다.

지난해 12월 자영업자의 향후경기전망 CSI는 67로 1월(99)보다 32포인트 떨어졌다.

자영업자의 향후경기전망 CSI는 2017년 11∼12월 100을 넘었다. 당시에는 앞으로 경기가 나아질 것이라고 보는 자영업자들이 많았다는 의미다.

그러나 작년에는 한 차례도 기준치 100을 넘지 못한 채 내리막길을 걸었다.

특히 작년 11∼12월 향후경기전망 CSI(67)는 2016년 12월(64) 이후 가장 낮은 수준까지 떨어지기도 했다.

자영업자의 생활형편전망 CSI도 작년 12월 89를 기록, 연초 대비 역대 최대인 16포인트 떨어졌다.

다른 지수도 사상 최대 하락은 아니지만 줄줄이 하강 곡선을 그렸다.

작년 12월 현재생활형편 CSI(87)는 연초 대비 4포인트, 가계수입전망 CSI(94)는 8포인트 빠졌다. 두 지수 모두 하락 폭이 2011년 이후 가장 컸다.

소비지출전망 CSI는 2포인트 빠진 101이었다.

현재경기판단 CSI를 비롯해 향후경기전망, 현재생활형편, 생활형편전망, 가계수입전망, 소비지출전망 CSI 등 6개 지수는 모두 소비자심리지수(CCSI)를 구성한다.

자영업자의 CSI를 구성하는 6개 지수가 모두 하락한데 비춰보면 지난해 자영업자들의 체감 경기도 크게 악화했을 가능성이 작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한은은 현재 직업별 CCSI를 따로 발표하진 않는다.

더피플뉴스  webmaster@www.thepeoplenews.net

더피플뉴스  webmaster@www.thepeoplenews.net

<저작권자 © 더피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피플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매산로 116번길 18번지(2층)   |  대표전화 : 031-225-1004  |  팩스 : 031-268-2009
등록번호 : 경기아 00193   |  등록연월일 : 2009년 1월 29일  |  발행ㆍ편집인 : 이창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민
Copyright © 2019 더피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